default_setNet1_2

하동군, 해양수산부 공모사업 선정‘산지 저온 위판장 현대화’추진

기사승인 2024.05.30  23:02:15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업비 20억 원 확보…금남면에 친환경 현대화 위판장 조성

   
 

하동군 금남면의 노량위판장이 해양수산부 유통단계 위생안전 체계 구축사업에 선정됐다. 이에 군은 예산 20억 원을 확보해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국민에게 안전하고 신선한 수산물을 공급할 수 있는 유통 체계 기반을 마련하고자 저온·친환경 위판장, 자동선별기, 저온 차량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하동군은 여러 부문 중 저온·친환경 위판장 개설 부분에 선정되었으며, 2024년 착공하여 2025년 금남면 노량항(노량리 834번지 외 1필지) 일원에 약 251평 규모의 신규 위판장을 건립할 예정이다.

금남면 노량위판장은 2000년 개장 후 24년이 지나 많은 어업인이 시설 노후화, 저온 시설 부족, 경매장 협소 등의 불편을 호소해 왔다.

군은 새로운 위판장 설계 시 이러한 불편 요소를 보완한 경매장, 활어 수조, 냉동창고, 어업인 휴게실 등을 반영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신규 위판장 건립으로 위판 매출액 연간 5% 성장과 2030년 판매액 470억 원 달성을 기대하고 있으며, 기존 위판장은 수산물 소비 촉진을 위한 홍보·판매 시설로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하승철 하동군수는 저온·친환경 위판장이 건립되면 소비자들에게 더 안전하고 신선한 수산물을 공급할 수 있고 일자리 창출과 유통 경쟁력 확보도 가능해질 것이라며, “어업인의 숙원사업 추진에 차질이 없도록 철저히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하동정론신문 하동정론신문 hdgm9700@hanmail.net

<저작권자 © 하동정론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