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하승철 하동군수, 국토교통부에 컴팩트 매력도시 현안 사업 건의

기사승인 2024.05.06  20:28:11

공유
default_news_ad1

- 국토교통부 제2차관 만나 철도망 연결·국도 2호선, 19호선 확장 등 요청

   
 

하동군은 지난 1일 하승철 하동군수가 정부세종청사를 방문해 지역소멸 위기 극복과 컴팩트 매력도시 하동 조성을 위한 주요 현안 사업의 정부 지원을 건의했다고 밝혔다.

하승철 군수는 이날 백원국 국토교통부 차관을 만나 경전선 KTX 이음 하동역 정차 경전선(하동역) 무궁화호 증편 운행 5차 국가철도망 구축 계획 반영 건의 국도 2호선·19호선 확장 국도 19호선 침수 개선 농촌형 자율주행 자동차 운행 서비스 등 7개 사업의 정부 지원을 요청했다.

하 군수는 교통 불편 해소와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해 부전순천 경전선 KTX 이음 하동역 정차경전선(하동역) 무궁화호 증편 운행을 강조하며, 하동군이 지방자치단체 최초로 농촌형 자율버스를 운행함에 따라 대중교통 통합환승 체계 구축을 위한 하동역 정차가 불가피함을 피력했다.

또한 지역 균형 발전과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 하동지구의 물류비 절감을 위해 제5차 국가철도망 구축 계획 시 광양항 철도를 갈사·대송산업단지와 연결해 줄 것과, 국도 2호선의 사천 곤명~광양 진월 26.6구간을 4차로로 확장해 줄 것을 건의했다.

곤명진월 구간은 병목현상에 따른 차량 운행 기피의 여파로 남해고속도로가 정체되고 물류비가 증가해 지역 균형 발전과 동서 화합, 남해안권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해 확장이 시급한 실정이다.

아울러 하동군은 국도 19호선 상습 침수 구간(호암마을)의 도로 숭상과 국도 19호선의 고전 신월~하동읍 구간 왕복 4차로 확장을 위한 정책적 지원도 요청했다.

백원국 차관은 지역소멸 위기에 처한 하동군이 정주 여건 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KTX-이음 하동역 정차 및 무궁화호 증편, 국도 2·19호선 확장 등의 사안에 관심을 가지고 적극 협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하승철 하동군수는 컴팩트 매력도시 조성과 지방소멸 위기 극복, 정주 여건 개선을 위해 중앙부처의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의지를 밝혔다.

 

하동정론신문 하동정론신문 hdgm9700@hanmail.net

<저작권자 © 하동정론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bottom
#top